더 비틀즈- 딸기밭이여 영원하라 (Magical Mystery Tour, 1967) 음악

비틀즈의 위대함은 초창기 보이밴드이미지에서, 서정적인 브릿팝의 토양을 마련하는 멜로디메이커로의 발전, 그리고 후기의 아티스트적 기질을 그대로 드러내보이는 (그리고 당시 상황을 대변해주는) 사이키델릭 락으로의 변신에 있다고 생각한다. 아직도 비틀즈를 Yesterday나 Let it be정도로 파악하는 사람들에게 꼭 들려주고 싶은 사이키델릭시대의 불후의 명곡, '딸기밭이여 영원하라'. 

한곡한곡보자면 초중기의 서정적인 곡들도 정말 좋지만, 역시 자꾸 손이 가는 '앨범'들은 역시 65년의 러버소울 이후의 작품들이다. '러버소울', '리볼버', '세인트 페퍼스 론리 하츠 클럽밴드', '매지컬 미스테리 투어', '옐로우 서브머린', '애비로드'까지의 작품군 ('렛 잇 비'는 Across the universe'와, 상징적인 'Long and winding road' 가 좋긴하나 어딘가 반짝임이 이미 사라진 느낌).

아무튼 67-69년경의 히피문화와 결부된 사이키델릭 록의 시절을 가장 대표적으로 보여주는 그들의 곡을 꼽으라면 I'm the walrus, The fool on the hill 과 함께 특히 이곡이다. 불을 끈 방에서 헤드폰을 키우고, 영상만 보고 있으면 Nothing is Real.. 이미 딴 세상이다.

The Beatles- Strawberry Fields Forever (1967년)


Let me take you down

Cause I'm going to Strawberry Fields


Nothing is real

And nothing to get hung about

Strawberry Fields forever


Living is easy with eyes closed

Misunderstanding all you see

It's getting hard to be someone

But it all works out

It doesn't matter much to me


Let me take you down

Cause I'm going to Strawberry Fields


Nothing is real

And nothing to get hung about

Strawberry Fields forever


No one I think is in my tree

I mean it must be high or low

That is you can't, you know, tune in

But it's all right

That is I think it's not too bad


Let me take you down

Cause I'm going to Strawberry Fields


Nothing is real

And nothing to get hung about

Strawberry Fields forever


Always, no sometimes, think it's me

But you know I know when it's a dream

I think I know I mean a yes

But it's all wrong

That is I think I disagree


Let me take you down

Cause I'm going to Strawberry Fields

Nothing is real


And nothing to get hung about

Strawberry Fields forever

Strawberry Fields forever

Strawberry Fields foreve






2014 대표이글루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2018 대표이글루_history

마우스오른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