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상명부도 (해상요괴진격도) 조선요괴 91종 중화질 업데이트 설화 야담 지괴류

2014년 가을부터 미뤄둔 작업 한 가지. 한국의 '백귀야행百鬼夜行'이 될 가능성이 충분한 조선시대의 도가적 요괴행진도, "해상명부도"의 업데이트를 오늘 끝냈습니다. 


이 작품에 대한 자세한 느낌과 정보는 아래 글을 클릭해 주십시오.제목에 보이듯, 화질이 흐려서 분류하지 못했던 20여종의 요괴가 추가되었습니다. 그리고 고화질까지는 아니지만, 중화질로 모든 사진을 업데이트합니다. 모쪼록 많이 알려지고 응용되길 기원합니다.

기본적으로 이전글에서 분류 프레임은 그대로 가져왔습니다.
=======

바다요괴(수귀)류

어귀 (붉은 눈가와 다리가 인상적)

오징어낙지요괴 (매우 특이한 형태와 독특한 창)

소라귀 (소라껍데기가 머리이자 입)

게요괴 (쌍칼)

바다두꺼비 (터질듯한 배)

질풍노도 바다거북요괴 (가장 좋아하는 녀석, 강렬한 인상과 주먹)

잉어귀 (말그대로 잉어의 화신)

고둥요괴 (소라요괴와 달리 인간이 짊어진 형태)

고둥요괴2 (머리에 짊어진 형태, 특이한 검)

노인 해마귀 (입인지 턱인지 모르지만 인간에서 먼 모습)

새우인간 (투명새우류를 짊어진 요괴)

쥐치인간 (쥐치로 보이는 놈을 짊어진 요귀)

붕어인간 (붕어로 보이는 놈을 짊어진 요귀)

쇠철퇴 거북요괴 (얼굴은 인간 형태는 거북이, 매우 강렬한 가시추형태의 몽둥이)

수인(짐승형)류
야수장 (범류의 맹수류 인간, 오른쪽에 목요(나무요괴)를 수하로 부림)
고화질

무사 토끼요괴 (귀여운 토끼가 아니라 거의 이집트 망자의 신 아누비스와
전쟁의 신 세트를 닮은 무서운 녀석, 들고 있는 장검도 인상적)

맥귀 (맥을 닮은 주둥이가 인상적인 흰 요괴)

토끼요괴 (들고 있는 것은 무엇인고)

광견귀 (흉폭하게 날뛰는 광견요괴, 들고 있는 기이한 무기도 인상적)

개요괴 (위의 녀석에 비해 얌전한 소형개요괴, 장창)

산양요괴 (한자루 긴 양날 도끼)
이리요괴 (폭주중...)
진격하는 쥐요괴 (한손엔 방패, 한손엔 공격무기)
쥐요괴(눈이 너무 무서워...)과 방패확대 (윗놈은 소개한 이리요괴)

백사귀 (흰뱀을 두른 요괴- 신라 읍내리 고분 수인(링크)과 매우 흡사, 연구대상)

수탉요괴 (말 그대로 용맹정진하는 장검의 닭)

물돼지요괴 (축 늘어진 눈과 돼지코, 늘어진 뱃살)

산양요괴 (부릅뜬 눈과 장창, 그리고 너덜거리는 갑주)

흡혈토끼 (귀신같은 꺽다리 토끼요괴, 흡혈귀같은 송곳니)
이빨이 더  잘 보이는 버젼
산돼지인간 (몸은 인간형, 얼굴은 산돼지, 장팔사모)

물소요괴 (힘을 반영하는 대형 쌍도끼가 특기)

너구리요괴 (엉큼한 얼굴, 변신술의 대가답게 밀교류 금강저 지팡이)

역발산 털요괴 (상반신은 산을 뽑는 괴력, 아래는 짐승류)

뱀인간 (중앙박물관전시의 주인공이었던 유명한 녀석, 몸을 휘감고 있는 뱀과 야차스러운 머리형태)

두꺼비요괴 (인간형요괴가 두꺼비를 업고 가는 형태)

인간류
낫귀 (날카로운 낫을 들고 있는 인간요괴)

줄타기귀 사총사

또다른 오총사

동자귀와 두인귀

동자귀를 받치는 두 큰입 인귀

풍귀 (바람을 한껏 맞고 뒤를 보는 인간요괴)

장창의 말라깽이 인간요귀

긴턱 무사요괴

부채인간 (허리에 부채, 장검)

진격하는 인간요귀 (입을 벌린 모습)

노인요괴 1, 2 (얼핏도 노인, 아챗춤은 갑주)

이형삼지창 인간요괴 (특이한 형태의 창, 그만큼 특이한 얼굴- 인간이 아닐수도)

장검귀 (카이젤 콧수염이 인상적)

오방색 호리병 요술인간 (전통도가색인 오방색의 호리병을 맨 심상찮은 녀석)

괴력인간 (커다란 이끼낀 바위를 뽑아 든 인간)

매달린 인귀

비행(새)류
작요 (입에서 부리가 튀어나온 기이한 모습의 까치요괴)

황새요괴 (황새류에 가까운 날개)

장팔사모 새인간 (장팔사모를 든 신선형 새인간)

붉은호리병에서 무엇인가를 쏘는 새인간 (고구려벽화의 신선들과 흡사)

백로형 새인간

제비인간요괴

이형류
목요 (머리에서 나무가 자라는 나무요괴, 야수귀의 부하)

목요 (머리에서 뿔비슷한 가지가 나는 모습)

목요 

정체불명 수인류 (뭔지 모를 기이한 녀석, 얼굴은 인간, 등을 비롯 몸통은 요귀)

수룡인간 (턱이 빠질 듯 입을 벌린 그로테스크한 용형인간)

야차류

금강불

용귀 (역시 턱이 빠져라...)

비룡
============
모두 공개했습니다. 2013년 최초로 이 그림을 소개했을때 이런 글을 썼습니다.

"해상명부도"에 관한 설명은 자세히 나와 있지 않습니다. 이러한 매력이 철철 넘치는 그림이 어떤 이유에서인지 연구도 시원찮고 특히나 국민들에게 전혀 알려져 있지 않고 있지요. 필자의 생각으로는 아마도 조선시대의 일반적 민화나 화풍에서 벗어나 있는 독특한 그림인지라 아웃사이더 격으로 평가되고 있다고 느껴지는데 모르죠."

2년이 지난 지금도 이 작품에 대한 제대로 된 연구나 고찰을 본 일이 없습니다. 이 그림들이 많이 알려지고 문화컨텐츠로 활발하게 쓰이길 바랍니다. 

핑백

덧글

  • 이선생 2015/04/27 11:44 #

    정말 볼 때 마다 전체를 제 눈으로 한 번 보고싶네요^^(물론 사진도 찍고요) 저 괴물들의 이름이라도 알 수 있다면 전부 다뤄보고싶은 아주 탐나는 자료입니다.
  • 역사관심 2015/04/28 03:07 #

    다시 전시회를 한다면 고화질로 다시 상세하게 찍어오고 싶은 작품입니다. 언제 것인지라도 좀 알고 싶은데 알길이 없네요.
  • 낙으네 2015/04/27 15:36 # 삭제

    나중에 그림을 그릴 때 필히 참고해야겠군요.
  • 역사관심 2015/04/28 03:07 #

    꼭 그러시길~~ !
  • 존다리안 2015/04/27 21:55 #

    늘 보면 느끼는 건데 포켓몬 류의 게임이나 만화를 국내에서 만든다면 한번 참고해 볼 만 해 보입니다.
  • 역사관심 2015/04/28 03:07 #

    바로 그렇습니다.
  • 2015/04/28 16:34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5/04/29 08:07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5/04/29 10:26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5/04/29 11:24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5/04/29 23:08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5/04/29 23:17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5/04/28 16:35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5/04/29 08:08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번동아제 2015/04/28 19:53 #

    가슴이 설렐 정도로 멋진 그림이네요. 워낙 특이해서 그런가요? 민속학과 미술사 어느 쪽에서도 아직 건드리지 못한 모양이네요. 그림의 소재 자체가 대중문화콘텐츠로서 상당한 가능성과 잠재력을 가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제 입장에선 무엇보다 요괴들이 무기까지 들고 있는 터라 더욱 흥미와 관심이 생기네요. 좋은 포스팅 감사합니다.
  • 역사관심 2015/04/29 08:09 #

    감사합니다~. 워낙 국내회화사에서 희귀한 소재를 다루고 있는 것이 그 이유일것 같아요 ^^. 말씀대로 컨텐츠로써 아주 훌륭한 자료인데 너무 안 알려지고 있어 이런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또한, 저처럼 무기에는 문외한인 사람 눈에도 저 무기들은 분명 연구대상같은데..... 많이들 연구하면 좋겠습니다.
  • 남중생 2015/04/28 21:00 #

    업데이트 감사합니다. 이번에 다시 보면서 느낀건데 그림 한켠에서 "줄타기"를 하고 있는 요괴들은 범선의 선원 흉내를 내고 있다는 느낌이 듭니다. 특히 "바다"요괴라는 설정을 생각해볼 때 말이죠.기둥이 돛대고 밧줄을 당기고 있는 시늉이랄까... 특히 도르래로 무언가를 끌어올리려는 장면처럼 보여서 더욱 그렇습니다.
    일본의 남만 병풍(http://bhang813.egloos.com/1875949)을 보면 포르투갈 범선의 돛대나 밧줄에 매달려서 곡예를 부리는 선원들의 모습이 생동적으로 그려져있는데, 직접적인 연관성은 없더라도 조선사람들이 목격한 "황당선" (서양 범선)이 모티프일지도 모르겠네요...
  • 역사관심 2015/04/29 08:10 #

    생각하지 못했던 부분인데, 그럴수도 있겠네요. 흥미로운 말씀입니다. 시기적으로 비슷할 것 같기도한데, 우선 이 그림의 연대부터 좀 알고 싶어요 (어디서도 볼수가;;)
  • 迪倫 2015/04/28 21:54 #

    좋은 그림 자료 소개 감사합니다! 저는 엉뚱하게도 히에로니무스 보쉬의 그림들이 연상이 되었습니다. 정말 연구가 있으면 좋겠습니다.
  • 역사관심 2015/04/29 08:12 #

    보쉬가 누구더라..하고 찾아보니 16세기의 그 상상도를 그린 분이군요. 상상수들을 그렸다는 맥락에서 충분히 연상가능한 것 같아요 ㅎㅎ.
  • 헤르모드 2015/04/28 22:20 #

    이미 파악하고 계시겠습니다만, 민박에서 전시의 pdf 파일을 공개했군요. 소장 정보 등을 적어주었으면 좋았겠지만, 전혀 그렇게 하지 않은 것은 아마도 개인 소장이어서였을지요...

    http://www.nfm.go.kr/Data/daPub_view.nfm?seq=3400
  • 역사관심 2015/04/29 08:13 #

    감사합니다 헤르모드님, 사실 이 그림들이 본자료를 확대해서 분석한 것입니다 ^^; 더 고퀄이 있으면 좋겠어요.
  • 헤르모드 2015/04/29 10:25 #

    한번 알아볼까요?
  • 역사관심 2015/04/29 23:17 #

    감사합니다!
  • Cheese_fry 2015/04/29 02:33 #

    저도 바다 거북 요괴가 제일... 주먹 쥔 모습이 마음에 들어요. 우르릉쾅쾅!
  • 역사관심 2015/04/29 08:13 #

    예전에도 이야기했듯 제가 락밴드를 한다면 그룹로고나 적어도 앨범커버로 쓸 놈입니다.
  • 헤르모드 2015/04/30 10:50 #

    제 페이스북에서 이런 논의가 오고갔지요^^

    https://www.facebook.com/hermod.kimshiduck/posts/990926477593416?pnref=story
  • 역사관심 2015/04/30 11:14 #

    아 페이스북이 있으셨군요. 계정을 하나 만들어야겠네요!
  • 봉래거북 2015/05/03 13:04 # 삭제

    요괴들의 무장이 하나같이 어마어마하네요;;;;
  • 역사관심 2015/05/04 06:11 #

    무기사적 관점에서도 살펴볼 그림들이라 생각하기도 합니다;; 대단하죠.
  • 응가 2015/05/03 22:55 # 삭제

    흥미롭네요.. 비룡은 좀더 선명한 사진은 없을까요?
    일반 민간의 무속에서 쓰이는 무신도도 꽤나 흥미로운 부분이 상당히 많습니다. 특히나 국사당의 무신도는 범상치 않습니다. 시간되시면 한번 찾아보세요ㅎㅎ
  • 역사관심 2015/05/04 06:12 #

    그림이 있긴 한데, 유포를 제한받은 자료인지라...원래 그림은 더 대단하죠 ^^; 말씀대로 한번 찾아봐야 겠습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2014 대표이글루

마우스오른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