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MF - Long Summer Days (Schubert Dip, 1991) 음악

90년대를 얼터너티브의 시대라고 이름 붙이는 것은 비단 너바나로 대변되는 그런지 락때문이 아니다.

바로 이런 온갖형태의 락의 변주를 가져온 시대였기 때문이다. EMF하면 보통 Unbelievable과 I believe만 기억하지만, 사실 이들의 데뷔작이자 최고걸작인 Shubert Dip에서 가장 파워풀하고 매력적인 곡은 이 곡 Long summer days.

얼터너티브 댄스라고 이름붙여지기도 했던 영국발 밴드였던 EMF와 Jejus Jones은 이 장르의 쌍두마차였고 각각 1991년 폭발한 명반  [Shubert Dip]과 [Doubt]를 가지고 있지만, 90년대초를 끝으로 단명한 장르였다. 

지금 들어도 매력만점의 사운드.

EMF - Long Summer Days (1991년)


Long hot summer days
Traveling out far
This driving music, makes us feel
More than we ever are
Trying hard to get away from you
Trying hard to get away from you
Long hot summer days
Traveling out far
This open window
Make us feel, more than we ever are
Trying hard to get away from you
But sure enough, I`m falling apart
Out you go too far
Stay where you are
You`re riding high, but when you fall
You`re dead
You`ll lose your head
And when you fall, you`ll fall so far
Out of here, you don`t know where you are





2014 대표이글루

마우스오른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