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ty Pop 8곡 by 타츠로 & 마리야 커플 음악

시티팝이란 장르의 전성기를 이야기할때 절대 빼놓을 수 없는 커플이 바로 야마시타 타츠로 & 다케우치 마리야입니다.

아마도 역대 최강의 대중팝 커플을 꼽을때 세계적으로도 빠지지 않을 커플로, 이들의 전성기곡들은 70-80년대 서구팝을 기준으로 삼을 경우 동시대 아시아음악으로 들리지 않을 만큼 빼어났던 최고수준의 작곡/편곡능력, 그리고 서로의 보컬을 극대화하는 곡소화능력까지 보석처럼 빛났습니다.
젊은 시절 보컬뿐 아니라 싱어송라이터로써 70년대말 신인왕을 거머쥐며 그 능력을 보이던 26세의 마리야와 결혼에 골인한 당시 이미 뉴뮤직 팝계의 스타 타츠로는, 당시 보통 여성의 경우 결혼후 그 능력이 시드는 것과 대조적으로 둘다 승승장구하는 윈윈커플로 명성을 떨치게 됩니다.

결혼전후할 것 없이 이 둘의 앨범은 거의 모두 오리콘앨범 차트 1위를 차지했습니다.

둘의 곡은 간헐적으로 예전에도 소개한 바 있지만, 오늘은 요즘 시티팝열풍에 어울리는 곡들 위주로 선정해봅니다. 모든 곡이 이들의 대표곡이자 장르의 명곡들로 곡별소개는 생략합니다.
=======

타츠로- Ride on time (1980년, RIDE ON TIME 앨범)


마리야- 플라스틱 러브 (1984년, VARIETY 앨범)



타츠로- Windy Lady (1976년, CIRCUS TOWN 앨범)



마리야- 꿈의 연속 (1987년, REQUEST 앨범)



타츠로- 달콤하고 위험한 향기 (싱글only, 1982년)



마리야- 모닝 글로리 (1980년, Miss M 앨범)



타츠로- 토요일의 연인 (1986년, POCKET MUSIC 앨범)



마리야- Oh no, oh yes (1987년, REQUEST 앨범)


=======

사실 타츠로의 경우 발라드만 해도 시티팝에 정말 어울리는 작품이 손에 꼽기 힘들 정도로 많은데 (예: touch me lightly) 유튜브에 없는 곡이 많은지라...이 정도로 선정해봅니다. 마지막 곡은 Night Fly의 다른 연주버젼.

타츠로- 夜翔 (NIGHT FLY)- 1982년 Melodies 앨범



덧글

  • 라무 2018/04/18 15:31 #

    좋은 노래많군요 특히 타케우치 마리야 플라스틱 러브는 요새 즐겨듣는 노래라 더 반갑네요
    오늘도 잘듣고 갑니다
  • 역사관심 2018/04/20 02:24 #

    타츠로 마리야 곡들 역시 너무 엄한 저작권으로 유튜브에서 올라오는 족족 다 사라지는데, 유저들이 하도 저항하니까 어떨땐 두는 것 같습니다. 좋은 노래 더 많은데 소개하기가 힘든...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2014 대표이글루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2018 대표이글루_history

마우스오른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