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래쉬 명곡 뮤비 3편 (Megadeth, Pantera, Metallica) 음악

스래쉬 4대천왕이라곤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앤쓰랙스가 빠지고 판테라가 들어가야 한다고 믿는 팬으로 이 세 밴드를 나머지 스래쉬밴드들보다 압도적으로 좋아합니다.
오늘은 메탈팬들에게는 당연히 잘 알려진 명곡들이지만, 락을 그리 듣지 않는 음악팬들에게는 그룹의 대표곡들만큼은 알려지지 않은 (예를 들어 메탈리카하면 Enter Sandman이나 One, 메가데스하면 Holy War같은) 곡들중 팬이 만든 것이라도 뮤비가 있는 곡들을 소개합니다.

실은 개인적으로 모아서 가끔 듣고 싶어서 ㅎㅎ.
==========

우선 메가데스의 최고걸작 [ Rust in peace]의 명곡, Hanger 18입니다. 이 앨범의 명곡들은 다 그렇듯 처음부터 끝까지 듣고 있자면 질리지가 않는 걸작들. 그리고 중독되는 기타솔로부분...


메가데스- Hanger 18 (1990년)




두번째는 24시간 강력한 모습을 보여주는 판테라의 걸작 Domination. 핵폭탄급 영향력을 보여준 데뷔앨범 [지옥에서 온 카우보이들]에 실린 강력한 곡입니다. 메가데스의 작품과 같은 해 나온 걸작.

판테라- Domination (1990년)


다음은 역시 빼놓을 수 없는 메탈리카. 사실 요즘은 꽤 많이 제작하지만 진짜 황금기시대의 메탈리카는 그다지 뮤비가 없습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앨범인 1988년의 [...and justice for all]에 실린 명곡으로, 후반부로 갈수록 미친듯한 몰입감을 주는 작품.

워낙 뮤비가 없어서 이런 팬메이드라도 소개하고자 합니다 (사실 이것도 뮤비는 아니지만 워낙 음질이 좋아서).

메탈리카- The Shortest Straw (1988년)









2014 대표이글루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마우스오른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