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윙 아웃 시스터- Surrender ("it's better to travel", 1987) 음악

그들의 1차 전성기의 명곡.

신스팝의 대중화가 절정에 달했던 이 시기에만 나올 수 있는 독특한 분위기가 어려있는 작품으로, 이 시기 대표곡인 " Breakout" 한곡만 튀었다면, 혹은 이런 분위기의 곡만 있었다면 이 앨범은 지금까지 이렇게 회자되지는 못했을 거다.
Twilight Zone, Surrender, Blue Mood, Communion 으로 이어지는 군의 이런 작품들이 이 명반의 색감을 확정지었다. 신스팝과 재즈를 이렇게까지 잘 버무린 밴드가 영미권에 또 있었을까 싶을 정도. 최소 혼성그룹중엔 Everything But The Girl (EBTG)과 함께 최고다.

더군다나 브릿팝의 본거지인 맨체스터에서 이런 음악이 나오다니... 그저 존경스러운 뮤지션. 그리고 인터뷰를 찾아보면 알게 되겠지만 심증은 분명 이 밴드에게서 영향을 받은게 그 유명한 일본의 90년대초중반을 휩쓴 혼성 3인조 Dreams Come True라는 생각 (뭔가 예전부터 영국음악의 영향력이 큰 곳이 일본, 한국은 미국쪽으로 기울어있고.)

Swing Out Sister- Surrender (1987년)


Surrender by Swing Out Sister

Try to forget torment
Lying behind a smile
Tears for sentiment
Now I've done my time
You filled my head with your opinions
Blind to your lies I listened
Still waiting for love to take revenge (revenge)
For that sweet surrender
You'll get what you deserve
Hiding behind a lie
Revenge says more than words
You'll pay for your crime
I fooled myself you'd change your ways
Blind to your lies I listened
Still waiting for love to take revenge (revenge)
For that sweet surrender
Still waiting for love to take revenge
For that sweet surrender
Still waiting for love to take revenge
For that sweet surrender
Still waiting for love to take revenge (revenge)
For that sweet surrender
Still waiting for love to take revenge
For that sweet surrender
Still waiting for love to take revenge (revenge)
Still waiting for love
Still waiting for love to take revenge
Waiting for love from heaven
Still waiting for love to take revenge
Still waiting for love
To take revenge
Sweet revenge
Waiting for love from heaven





2019 대표이글루_음악

2018 대표이글루_history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2014 대표이글루

마우스오른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