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한국의사라진건축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조선전기 경복궁의 색깔- 바른 것은 모두가 붉은 칠이고 (其塗皆丹)

[만월대와 황룡사는 '붉은 단청과 기둥'을 중심으로]라는 포스팅에서 2016년의 논문글을 소개한 바 있습니다. 상록하단(上綠下丹)을한국 단청의 주요한 특징으로 보고, 고대건축까지 上綠下丹으로 인식하는 주요한 요인 중 하나는 현재의 시각으로 과거를 보는 데 있다.  상록하단이란 우리가 흔히 보는 조선건축의 "녹색과 붉은...

조선중기 거미줄같은 행랑을 잘 보여주는 그림 (1576년, 宣傳僚友重會關西圖)

2009년 국내에는 거의 알려지지 않은, 일본에 소재되어 있다가 미국으로 유출된 그림 한 점이 있습니다. 일단 그림을 보시지요 (모든 그림은 클릭하면 확대됩니다).나보기가 역겨워 가실때에는...영변에 약산진달래꽃아름 따다 가실 길에 뿌리오리다...대한민국 국민이라면 한번은 들어보았을 이 유명한 김소월의 시에도 나오는 곳이 평안...

조선전기 & 후기건축물- 중층에서 단층으로 바뀐 실증적 예 (최근 논문, 2016)

본 블로그의 가장 큰 축중 하나는 조선중기 이전의 한국건축양식이라 할 수 있습니다.즉 500년 조선시대를 거의 200년/300년으로 나누는 1592년의 임진왜란 (1392~1592/ 1592~1897)이라는 거대한 사건을 기점으로 많은 한국의 유무형의 문화적 양태가 변하는데, 그 중 대표적인 예중 하나인 건축을 주로 다루어 왔습니다.많은 포스팅이 있지만...

14세기 고려저택높이 추정정보 발견- "저 마루높이가 두어 길씩 되며 (彼堂高數仞)"

[동문선]에 고려시대 권세가 저택의 규모중 높이를 간접적으로 유추할 수 있는 기록이 하나 더 있음을 발견했습니다. 우선 다음의 글을 읽어주시길 바랍니다.동문선초옥자전 병찬(草屋子傳幷贊)초옥은 성은 김씨(金氏), 이름은 진양(震陽) 자는 자정(子靜)이다. 찬을 지었는데 이르기를, 도당씨(陶唐氏)와 대우씨(大禹氏)는 천하의 큰 성인이었다. 하나는 ...

회화에 나오는 다양한 한옥과 초가건축의 부활

예전에 21세초 현재 한국인들의 대표적 전통가옥 두가지인 '한옥'과 '초가집'에 대한 Stereotype (고정관념틀)을 짚어 본 적이 있습니다. 한옥에 대한 Stereotype (고정관념, 정형화된 생각)초가집에 대한 Stereotype오늘은 이 두가지 포스팅에 대한 작은 대안을 살펴보고자 합니다.=====회화와 문헌에 등장하는 다양한 건축물...

논쟁의 궁중숭불도와 15세기 이상좌 산수도의 익랑

며칠전 15세기 화가 이상좌(李上佐, 1465년~?)의 '산수도'에 나오는 '익랑'부분을 소개한 바 있습니다.15세기말~16세기초 익랑모습을 담은 조선회화 그런데 아직 소개하지 않은 학계에서 아직도 논쟁중인 비슷한 시기의 그림이 한 점 전합니다. 그림의 이름은 '궁중숭불도'로 16세기 중반의 그림으로 추정하는 설과 요즘 들어서는 이 그...

15세기말~16세기초 익랑모습을 담은 조선회화

아래 보이는 그림은 조선전기의 화가 학포 이상좌(李上佐, 1465년~?)의 '산수도'중 일부입니다.여기 보면 물에 지은 건축물이 보이는데 요즘 흔히 보이는 전통건축형식이 아닌, 회랑으로 연결된 모습을 하고 있습니다. 생몰년대 미상이라곤 하지만 이분은 15세기말~16세기초중반에 걸쳐 활약한 분으로 따라서, 이 건축양식 역시 그 당시의 영향을 받은...

한국의 사라진 건축 (24)- 현재와 다른 경이로운 대석단위의 부석사 모습 (취원루를 중심으로)

보통 본 블로그에서 다루는 고찰들의 모습은 현재 폐허가 되어 있거나, 이제는 아담한 규모로 축소되어 버린 고대-중세의 대사찰들이었습니다만, 오늘 다루는 곳은 성격이 좀 다릅니다. 즉, 현재도 유명세를 타고 있는 사찰이면서 (하지만 역시 대규모로 축소되었을 가능성이 농후한) 고려-조선전기등이 아니라 불과 150여년전과도 확연히 다른 모습을 가진 미스터리한...

사라진 신라-고려추정 목조각걸작 (북한 유점사 능인보점 53불)

1919년 촬영일제강점기에 찍어둔 여러 사진중 현재 북한에 소재되어 있던 고대 불교문화재중 이런 것이 있습니다. 아마도 현재 남아 있었다면 틀림없이 국보에 지정되었을만한 신비로운 모습의 문화재지요.이것은 [능인사 53불]로 칭해지던 통일신라-고려의 문화재입니다.현 강원도 고성군 월비산리 (옛 서면 백천교리)에 있던 고대사찰 유점사에 있던 호화로운 전각인...

고려말~조선전기에만 등장하는 침루(寢樓)와 누방(樓房)기록

본 블로그에서는 그간 여러 글들을 통해 고려~조선전기까지 존재하던 저택내의 2층구조에 대해 설명한 바 있습니다. 오늘은 더 찾아낸 기록을 더해 '침루'와 '누방'의 기록의 연도들을 한번 정리해보도록 하겠습니다. 그간 소개해 온 문맥상 중층구조의 문헌사료들은 모두 제외하고 명확히 저 두 단어가 쓰여져 있는 기록(그리고 두 단어가 연접하지 않았어도...
1 2 3 4 5 6



2014 대표이글루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마우스오른쪽금지